고객센터
새소식
자주하는질문
상담의뢰 & 예약
찾아오시는길
업무시간 이후엔 온라인으로 문의하시면 보다 신속히 처리 해드리겠습니다.
02-3789-4185
TEL : 02-3789-4186
HP : 010-3841-4185
FAX : 02-3272-7008
lhi4186@ifsl.co.kr
HOME > 고객센터 > 새소식

작성자
master [작성일 : 2021-01-04 09:23:41 ]   
제목 이희일 원장님 인터뷰[SBS 그것이 알고싶다 1240회 마지막 통화 속 다잉메시지 - 구의동 고등학생 피살사건]

���� ����6.jpg

  ���� ����7.jpg

���� ����3.jpg



2020.11.28 방영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1240회에 법과학감정전문가로 출연하여 인터뷰하였습니다 .


방송다시보기 : https://programs.sbs.co.kr/culture/unansweredquestions/vod/55075/22000398274


[1240회] 마지막 통화 속 다잉메시지 - 구의동 고등학생 피살사건


첨부 이미지

 


#망자의 마지막 외침


2005년 9월 6일 늦은 밤, 112에 걸려온 의문의 신고전화

수화기 너머에선 정체를 알 수 없는 신음소리와 절박한 절규가 약 20초간 이어졌다.


“그 음성 자체가 되게 충격이어서. 그때 되게 힘들었었죠. 그걸 자꾸 들어본다는 게”

-사건 당시 신고음성 분석 업체 관계자

 

고등학교 1학년 학생이었던 한인택군이 복부에 칼을 찔린 채 신고전화를 했던 것. 현장을 지나던 행인이 인적이 드문 언덕길 옆 화단에 쓰러져 있던 한 군을 발견하고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지만 이미 과다출혈로 세상을 떠난 뒤였다. 한 군이 쓰러진 곳에서 약 90m 떨어진 곳에서 범행에 사용된 길이 25cm의 칼이 발견되었다.

 

# 범인의 이름 


“한인택이 죽으면서 112에 신고를 하면서 죽인 사람의 이름을 말했다고. 자기 죽인 애를”

-사건 담당형사 


사건발생 5일후, 경찰은 한인택 군과 같은 학교를 다니던 동급생 김 군을 유력 용의자로 긴급 체포했다. 결정적인 단서는 피해자가 죽어가면서 남긴 112 신고 음성.

경찰은 한 군이 남긴 신고음성 안에 김 군의 이름이 남겨져 있다고 판단했고 마침내 그날 다른 친구와 함께 피해자를 쫓아가 칼로 찌른 후 도망쳤다는 김 군의 자백을 마침내 받아냈다. 


피해자를 칼로 찔렀다고 스스로 범행을 자백했던 김 군은 재판이 시작된 지 1년 여 만에 대법원까지 모두 무죄판결을 받으면서 석방되었다. 범행을 자백했는데 왜 무죄판결을 받았던 걸까. 신고음성 속 한인택 군이 말하고자 했던 그날의 진실은 김 군의 이름이 아니었던 걸까? 


#15년 동안 멈춰버린 어머니의 시간 


“시간 보내는 게 죽을 만큼 고통스러워요.1분 1초가 나는 그 아들 하나로 살았단 말이에요.“

- 故한인택군 어머니 


우리가 만난 한 군의 어머니 김 씨는 15년이 지났지만 사건에 대한 의문점만 늘어간다고 했다. 김 군이 자백을 했고, 김 군이 피해자 한인택 군과 함께 있는 것을 봤다는 목격자도 있었기 때문에 당연히 죗값을 치를 거라 생각했다는 한 군의 어머니. 김 군이 1심에서 무죄판결을 받는 걸 보며 억장이 무너졌지만 김 군이 어떻게 대법원에서까지 무죄판결을 받았는지에 대해서 아무도 알려주지 않았다고 한다. 


그녀는 15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판결문 첫 장 조차 읽지 못할 만큼 아들의 죽음에 대한 트라우마가 커보였다. 하지만 더 늦기 전에 15년 전 진실을 밝혀야 죽어서도 떳떳하게 아들을 만날 수 있을 거란 생각에 마지막 용기를 냈고, 제작진과 함께 검찰이 보관하고 있던 한인택 군의 생전 마지막 신고음성을 확보할 수 있었다. 어렵게 입수하게 된 신고음성. 그 안에는 어떤 진실이 담겨있을까 


이번 주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<그것이 알고 싶다>에서는 ‘고등학생 한인택 피살사건’을 추적하며, 한인택 군이 마지막으로 전하고 싶었던 말은 무엇이었을지 신고음성 속 비밀을 실험을 통해 검증해봤다. 



방송 일자 : 2020. 11. 28. (토) 11시 10분

연출 :김병길         글/구성 : 홍정아 


[ 새글 | 답글 | 수정 | 삭제 ] [ 목록 ]
[ 총게시물 : 119 | page : 5 ]
[ 정렬조건 : 등록일 | 조회  ]
순번 제목 조회 파일 등록일 작성자
순번 제목 조회 등록일 작성자
순번 제목 등록일
118   [개인]감정의뢰서 양식 9670 16/01/13 운영자  
118   [개인]감정의뢰서 양식 9670 16/01/13 운영자  
101  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704 18/12/31 운영자  
101  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704 18/12/31 운영자  

1 2 3 4 5 [ 새글 | 처음목록 | 목록 ]  
회사명 : 한국법과학연구원/국제법과학감정원   대표자 : 이희일 / E mail : lhi4186@ifsl.co.kr  
주소 :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 30길 86, 202호(서초동 1574-3,교대빌딩), 우편번호 06644  
TEL : 02-3789-4185   FAX : 02-3272-7008   고객지원 : 02-3789-4186   사업자번호 : 511-86-00673
Copyrightⓒ by ifsl.co.kr All rights reserved.    webmaster